평택시, 내년도 국·도비 4,505억 원 확보 … 역대 최대
평택시, 내년도 국·도비 4,505억 원 확보 … 역대 최대
  • 평택=안태현 기자 dks4537@hanmail.net
  • 승인 2018.12.11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장선 평택시장

[평택=안태현 기자]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11일 2019년도 국‧도비 예산으로 역대 최대인 4,505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년도 3,969억원 보다 536억원(13.5%) 늘어난 규모다.

시는 민선 7기 출범 직후인 8월부터 지역 국․도의원 정책협의회 및 국무조정실과 협조체계를 구축하여 국도비 확보에 힘썼다.

그 결과 ‘미군이전 평택지원법’에 따라 타 지자체보다 최대 20% 범위에서 가산 지원받은 사업이 ▲영유아 보육료 지원 사업 등 총 73개 사업에 가산액 192억원으로 법 시행 이후 최대치를 확보했다.

내년도 국‧도비 주요사업은 ▲평택 당진항 항만종사자 종합복지관 건설 10억원 ▲평화예술의 전당 건립 67억원 ▲서부 복지타운 건립 39억원 ▲진위체육공원 조성 10억원 ▲기초연금 789억원 ▲안정 커뮤니티광장 조성 31억원 ▲신장1동 제역마을 맞춤형 정비사업 9억원 ▲평택호 횡단도로 개설공사 96억원 등이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과 불편 해소를 위해 한 푼의 예산도 헛되게 쓰이지 않도록 세심하게 살피겠다”고 말했다.

dks4537@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