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치매극복의 날’ ‘치매극복 우수기관 장관표창’선정
평택시, ‘치매극복의 날’ ‘치매극복 우수기관 장관표창’선정
  • 평택=안종찬 기자 ajch123@naver.com
  • 승인 2019.09.04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안종찬 기자]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2019년 치매극복의 날 유공자 정부포상’에서 평택시 송탄치매안심센터가 치매극복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치매극복의 날은 치매관리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고 치매를 극복하기 위한 범국민적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국가에서 제정한 법정기념일로서 2019년 9월 21일이 제12회 치매 극복의 날이다. 

보건복지부는 긍정적 치매안심문화조성 및 치매극복의 사회적 공감대를 확산하기 위한 계기를 마련하고, 치매극복을 위한 사업 및 정책추진에 기여한 기관 및 유공자를 발굴하여 격려하기 위해 심사를 거쳐 선정하고, ‘치매극복의 날’기념식에서 표창한다. 

이번 표창은 평택·송탄 보건소 치매안심센터 두 센터가 협력하여, 치매국가책임제 국정사업이 지역사회에서 잘 뿌리 내릴 수 있도록 치매안심센터의 안정적 기반 조성의 우수성과 치매인식개선 및 세대별 치매 친화적 문화조성을 통해 지역 역량을 높이고, 치매안심대학이라는 체계적인 치매예방 및 고위험군 인지건강프로그램을 추진, 치매대상자와 가족이 안전하게 독립적인 생활을 위한 안전망구축, 노인장기 요양기관 연계 교육시스템 구축, 치매대상자들의 체계적 등록·관리시스템 등 지역사회 치매예방관리사업의 중추적 기관으로서의 역할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한데 따른 것이다. 

송탄 치매안심센터 관계자는 “인구의 고령화로 인해 치매환자가 갈수록 늘어나고 있는 건 사실이지만, 치매는 어르신들에게만 해당하는 사회적 문제가 결코 아니다”며, “세대별 모든 시민이 건강생활 실천과 뇌 건강 만들기를 위해 함께 노력하고 발 맞추어야 한다”고 말했다. 

또한 “평택시는 치매가 있어도, 치매가 없어도 노년이 행복한 치매안심평택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ajch123@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